일가동정
ㆍ작성자 이영기사무총장
ㆍ작성일 2019-12-30 (월) 14:34
ㆍLink#1 0s5vixBVLYo (Down:11)
ㆍ추천: 0  ㆍ조회: 218       
ㆍIP: 128.xxx.250
이종우 중앙종친회부회장(참지32세)의 선행

YTN

 

"모은 것이 아니라 나눈 것이 삶을 결정한다"

허성준 입력
2019.05.15. 01:03 댓글 0개 

  

http://www.youtube.com/embed/0s5vixBVLYo


 

[앵커]

팔순 노인이 모교인 영남대에 50억 원을 쾌척했습니다.
거액을 기부했지만, 평소 지하철을 타고 다니는 등 검소한 생활로 귀감이 되고 있습니다.
허성준 기자가 보도합니다.

[
기자]
1968년 영남대를 졸업한 80살 이종우 씨.
건축자재 회사의 대표인 이 씨가 인재양성에 써달라며 시가 50억 원의 땅을 모교에 기탁했습니다.

[
서길수 / 영남대 총장 : 과학도서관 리모델링 비용이 만만치 않아서 고심하던 차에 거금을 기부해 주셔서 이 공사를 잘 마무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.]

이 씨가 모교에 기부를 시작한 건 17년 전인 2002.
자신처럼 형편이 어려워 학업에 지장을 받는 후배들이 없어야 한다는 생각이었습니다.
가난 때문에 정규 교육을 받지 못한 이 씨는 배움에 대한 열정으로 27살에 대학에 입학해 '주경야독'으로 학업을 마쳤습니다.

[이종우 / 한국 호머 회장 : 야간 대학을 4년 동안 다니면서 6개월에 한 번씩 내는 등록금을 마련하는 게 그렇게 힘이 들었어요. 그래서 그 당시에 '나를 좀 도와줄 수 있는 사람이 없나?' 이런 생각을 많이 했습니다. 그 꿈이 2000년 이후에 이루어져서.]

거액을 기부한 이 씨지만, 자신과 가족을 위한 씀씀이는 매우 엄격합니다.
'꼭 필요한 만큼만 있으면 된다'라며 검소한 생활을 이어가고 있습니다.
[이창익 / 이종우 씨 아들 : 10년 된 쏘나타를 (직접) 몰고 다니시고요. 그보다 더 많이 대중교통을 이용하시고 모든 활동을 하십니다. 앞으로 저도 아버지와 같이 이런 의미 있는 기부활동을 하고 싶습니다.]
오늘의 자신을 있게 해준 모교와 후배를 위해 앞으로도 나눔을 실천하겠다는 이 씨.
지금까지 얼마나 모았는지가 아니라 얼마나 나누었는지가 삶을 결정한다고 말합니다
.

YTN 허성준[hsjk23@ytn.co.kr]입니다.

    N     분류     제목   작성자 작성일 조회
61 이규수종친 강양향교 전교 선임 중앙종친회 2021-01-15 12
60 이형남 종친(전서33) 미수축시 시집 발간 중앙종친회 2021-01-15 18
59 이진호 자문위원(전서 32세) 8번째 시비(詩碑) 중앙종친회 2020-12-16 52
58 이선홍 전북종친회 고문(참지, 26세) 독자권익위원회 회장 추대 중앙종친회 2020-12-14 44
57 이수덕 회장님 조사모범납세자 지정 중앙종친회 2020-12-08 58
56 트롯신이떴다. 한여름도 떴다.. 이기영 2020-11-17 106
55 일반 이종우 회장님 2020년도 국민훈장 모란장을 받다 중앙종친회 2020-10-29 99
54 코로나19 시대의 슬기로운 교육 방법 ( 전북종친회 미영부회장) 이영기 2020-09-28 50
53 대봉고문 <인생이야기 파란만장> 출연 이영기 2020-09-21 75
52 대봉(33세 첨사)고문 KRI 한국기록원 등재 이영기 2020-08-28 70
51 수덕회장 6.23(금) 여산묵연전 참관 이영기 2020-06-26 99
50 재근(상서.31세)종친 제46회 여산묵연전 개최 이영기 2020-06-23 97
49 대구.경북 배균(목사.34세)상임부회장 모델하우스 오픈 이영기 2020-05-28 92
48 배균 대구경북 상임부회장 모델하우스 오픈 이영기 2020-05-22 106
47 상준 수석부회장 '호텔프리마,에서 예술을 만나다 이영기 2020-02-12 168
46 상주(상서.29세) 전북종친회부회장 고창경찰서장 취임 중앙종친회 2020-01-22 168
1234